철학이 있는 IT-s911.net (도니생각)



■ 왜 다 옮기라고 하지?
루넷이 처음 광고를 하던 시절만 해도, 집안에서 랜선으로 인터넷을 하는 가정은 흔치 않았던 것 같습니다.
저도 새롬데이타맨과 하이텔, 01410 같은 용어들이 더 익숙하니까요...
이제 시대가 바뀌고 각 가정마다 TV없는 집 거의 없듯(교육을 위해 일부러 갖다놓지 않는 경우를 제외하면),  인터넷 안되는 집도 거의 없는 시대가 되었네요.

그래서 일까요? 동네 전신주 마다 붙어 있는 인터넷업체광고, 마트 출입구쪽에 차지한 인터넷 업체 부스들....
그들이 나눠주는 전단지에는 현금 30만원 등 눈에 번쩍 뜨이는 문구들이 가득합니다.

블로그에서는 '시시때때로 인터넷 업체를 옮겨가며 현금 받는게 유리하다'라는 리뷰들도 많구요.
그런 것들이 폐해가 있다는 글을 보면,기껏해야,  현금주는곳에서 가입하면  개인정보 다 빼앗아간다 정도이네요.

그래서 '그것말고, 다른생각은 없을까?'하여 도니생각(s911.net)은 생각을 뒤집어보았습니다.


 관련글 읽기
2011/02/09 - [IT리뷰] - [업체에서 잘 알려주지 않는 진실-1] - 인터넷 장기사용자편.
2011/02/16 - [뉴스리뷰/기타] - [업체에서 잘 알려주지 않는 진실 -2] 신용카드 사용시 포인트 적립...


■ 카드할인? 또다른 올가미가 될 수 있습니다.
2009년 이전에 만들어진 인터넷요금할인 카드들은 대부분 연회비가 없습니다.
하지만 그 이후 연회비가 붙기 시작했고, 얼마되지 않아 신용카드 월사용금액이 20~30만원이상일때만 할인을 해주는 것이 기본이 되었지요.

제가 알아본 바로는 현대카드의 경우 요즘 나오는 할인카드는 포인트가 적립되지 않습니다.

지금 U+, SK 브로드밴드, Olleh KT 할인카드를 모두 다 가지고 계시지는 않지요?
여러분들의 카드는 연회비가 없나요?
아니면 월사용금액에 제한이 없나요?
포인트는 적립이 되나요?
이제는 그런 훌륭한 카드는 다시 발급받기 어렵습니다. 옮기려는 통신사의 제휴카드가 그런 제약들이 있다면 지금있는 카드와 인터넷업체로 장기사용하는 것을 한번 더 고려해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 무시되기 쉬운 결합할인 
핸드폰은 고장나고, 최신형 스마트폰도 나오다보면, 핸드폰 자주 바꾸시지요?
사실 핸드폰으로 한 업체에 장기가입을 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통신사들은 인터넷과 핸드폰을 결합했을때, 가입년수에 따라 할인율을 제공해주고 있는데,
결합시켜놓은 핸드폰과 인터넷 가입년수가 10년이 넘으면 요금이 20%할인됩니다.

요즘 같이 인터넷업체와 휴대폰을  자주바꾸면 먼나라 이야기같지만,
집에서 사용하는 인터넷을 현명하게만 관리하면 장기가입에 따른 할인이 먼나라 이야기가 아닐 수도 있습니다.

■ 비교해보면
인터넷업체를 새로 바꿀 경우 눈에 보이는 현금이나 상품보다  보이지 않는 페해도 꽤 있는 것 같습니다.

첫째, 할인카드를 새로 발급받아야 하는데, 월 이용요금 조건이나, 포인트 미적립, 연회비 등의 불리한 조건들이 생기면서 실질적으로 새로운 올가미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둘째, 인터넷 해지부서에 전화하면 신규가입보다 훨씬 좋은 조건의 요금제를 제시받기도 합니다.
        제 예를 들면 저는 거의 10년째 한업체를 쓰고 있는데,
        한때 요금이 전화요금(기본요금만)합치면 2만 7,8천원씩 나오더군요.
        비싸다 싶어서 이곳 저곳 알아보고 결국 몇명의 상담원과 통화하다 해지하려고 해지부서로 연결하고 나서야,
        장기고객다운 할인을 받게 되었습니다.

        저는 인터넷과 전화기본요금을 합쳐 월평균 1만 5천원이 안되는 금액(카드할인 5천원포함시)에 인터넷과
        일반 전화를 사용하고
있는데, 1년마다 단기계약을 새로 맺으면 위와 같은 조건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1년마다 단기계약 할때 약간의 사은품도 꾸준히 지급되구요.

결론입니다.
3~4년 이상 쓰셨습니까? 당장 해지부서에 전화해서 새로운 요금제를 제안해달라고 하십시요.
신규가입보다 훨씬 저렴하게, 각종제약조건도 훨씬 적게(신규가입시 약정기간은 4년, 제휴카드의 각종올가미)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장기가입기간이 10년이 넘게되면 핸드폰 기본요금은 20%할인을 받을수도 있지요(S업체기준)
보통, 각가정마다  두세대의 핸드폰은 있으므로, 핸드폰은 1~2년마다 신규가입하더라도 신규가입할때마다 인터넷과 결합시키면 핸드폰가입년수와 관계없이 지속적인 할인을 받게 되는 것입니다.

도니는 일단 한곳을 오래 사용해보기로 했습니다. 지금도 신규가입했을때보다 훨씬 저렴하게 이용하고 있고, 더 오래쓰다보면, 갈수록 할인혜택은 커질거라 생각됩니다.
(물론 신규가입처럼, 제약이 있는 것도 아니고, 매달 카드 요금 30만원 채우려 노력하지 않아도 되는 혜택은 보너스이지요.)

Comment +0



연재글 읽기
2011/02/09 - [IT리뷰] - [업체에서 알려주지 않는 진실-1] - 인터넷 장기사용자편.

2000년대 초반부터 10여년 가까운 세월동안 KB카드를 주로 이용해 왔지만, 잘 쌓이던 포인트가 어느순간 쌓이지 않는 사실을 발견했다. 몇년이 지나 알게 된 사실은 주유할인을 받기 위해 만든 sk 엔크린 보너스 카드는 포인트가 적립되지 않는 다는 것이었다.
이런 사실을 발급당시 안내해주었다면, 여러 카드회사를 비교분석하여 가장 합리적인 선택을 했을 것이다.
하지만, 고객이 잘  알지 못하는 사실은 절대 업체에서 먼저 알려주는 경우가 없다.

그리고 얼마전 이와 비슷한 일이 다시한번 발생했다.
포인트 쌓이는 재미에 최근 1~2년간 주로 이용하는 SK브로드밴드 - 현대카드를 집에서 분실하고,
재발급 받으려고 카드회사에 전화를 했다. 상담원은  지금은 그카드가 발급되지 않으니,  요즘 나오는B* 현대카드로 대체 발급을 해준다고 하는데, 얼핏 듣기에는 훨씬 좋은 조건을 가지고 있었다.

하지만 자세히 이것저것 묻기 시작하자, 업체가 잘 알려주지 않는 이야기들이 나온다.
전월 사용금액 30만원이상.....
또하나 중요한 것은 아무리 카드를 써도 포인트는 적립되지 않는 다는 사실.

과연 무엇이 이득일까?
한달에 기껏 할인받는 금액은 8천원(기존에 5천원 할인받던 걸 생각하면 추가할인금액은 3천원이다.)
하지만 카드를 조금이라도 많이 쓰는 고객은 포인트가 한달에 1만점이상 쌓이는 경우가 많다.

자세히 물어보지 않았다면 나는 취사선택을 할 기회를 잃고, 상담원이 발급해주려던 카드를 발급받았을 것이다.

고민끝에 새로운 카드로 대체발급받기를 포기하고, 아예 카드를 없앨까 고민하자,
상담원은 잠시만 기다려 보라며 기존 카드로 다시 발급해주겠다고 한다.

업체는 새로운 진실들을 잘 알려주지 않는다.
이미 예전에 인터넷 할인카드를 가지고 계시다면, 절대 없애지 맙시다.
그리고 절대 인터넷 업체도 쉽게 옮기지 마세요. 눈앞에 보이는 이익을 쫓으려다 더 큰 손해를 보게 되는 일이 생깁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