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이 있는 IT-s911.net (도니생각)


 글을 읽으신 후 도움이 되셨으면 위의 손가락버튼 클릭해주세요!

■ 어느날 갑자기 MADE IN KOREA 대접 받는 아이패드2

IT관련기사들을 읽고 있는데, 아이패드2 때문에, 삼성이 울지도, 웃지도 못한다는 기사나,  아이패드2가 MADE IN KOREA? 라는 기사를 접하게 되었다.

아! 역시 도니생각(s911.net)을 열받게 하는 기사다.
무슨 내용이었을까?

■ 아이패드2 대거의 한국부품이 사용되었단다.

디스플레이는, 메모리 등등 많은 부품이 한국산으로 채워졌다는 기사였다. 이노텍,삼성,LG등 한두개업체가 아니다.
마치 자랑스럽다는 듯 한 기사.. 과연 자랑스러운 일일까?

통탄스럽다. 저렇게 좋은 하드웨어 생산기술은 다가지고 있으면서, 왜 납품만 하는가?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엉뚱한 놈이 먹는다고, 아이패드2에 모든 부품을 한국업체들이 납품한들, 우리가 세계에 나가서 자랑할 만한 일인가?

■ 지금은 치열한 성찰이 필요할 때이다.

늦기는 했지만, 삼성전자가 뛰어들어 참패도 경험해봤고 (아이패드 , 갤럭시탭 판매비율은 6:1로 일방적인 애플사의 승리였다고 한다.), 또 절치부심 2차 타블렛 대전을 준비중이다.

다행히도 2차 타블렛 대전은 애플 대 연합군의 싸움이 될 듯 한데, 삼성과 국내에서는 양대산맥을 이루는 LG전자도 옵티머스 패드로 뛰어들었다.

지금은 그 어느때보다 치열한 성찰이 필요할 때이다.

부품을 생산해낼 능력도, 나름 제품을 만들어 낼 능력도, 기업의 네임벨류도 어느정도 다 가지고 있다.

하지만 우리는 왜 그들을 쫓아가야만 하는가?
그들을 쫓아가기만 해서? 과연 애플은 커녕, 중국업체들에게라도 이길 수 있을까?

제발 적당한 위안거리 기사로 국민들 바보만들지 말자!
지금은 자기위안이 아니라 자기성찰이 필요할 때이다.



Comment +0